• 최종편집 2019-09-19(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2.21 11:2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한국문화재기능인협회(이하 문화재기능인협회)는 20일 오전 세종문화회관에서 제31차 정기총회를 열고 이광복 도편수를 13대 신임이사장으로 선임했다.
문화재청 소관 사단법인인 문화재기능인협회는 문화재 보전수리기능 전승개발을 위해 1988년 8월18일 설립됐다.
이 도편수 임기는 2022년 2월까지 3년이다.

 
art_1550644974.jpg
 
 
이 이사장은 이날 취임사를 통해 문화재기능인들의 권익보호에 대해 강조했다.
이 이사장은 "대한민국은 찬란한 문화유산과 유·무형 예술 전통성 위에 세워진 나라지만 지금 우리 기능인들의 현실은 참담하기 그지없다"며 "협회에서 경력관리를 제도화해 노후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이사장은 또 기능인들에 대한 당부도 잊지 않았다.

이사장은 "이제는 외형보다 내실을 충실히 다지고 협회 발전과 더불어 회원 개개인 역량을 키우고, 서로가 협력해 힘을 모아야 할 때"라며 "우리의 찬란한 문화유산을 바르게 보존해 후손들에게 온전히 물려주는 사명을 여러분과 함께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문화재기능인협회 원로위원을 비롯해 조계종불사추진위, 대한명인회경기지회, 문화재청, 문화유산국민신탁, 문화재수리기술자협회, 진도향우회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문화재기능인협회 제13대 이사장으로 이광복 도편수 취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