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29(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12 17:1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RPR20200507008500353_01_i_P2.jpg

(재)김해문화재단 문화 도시센터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집에서 여가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 미래 하우스 프로그램 '한옥 클라쓰'를 온라인으로 전환하고 프로그램을 22일부터 진행한다. 


'한옥 클라쓰'는 지역 공방과 협업해 ▲펀치 니들 자수 ▲라탄 공예 ▲전통주 빚기 3가지 강의로 구성했으며, 모두 원데이 클래스 형태로 진행된다. 


'펀치 니들 자수'는 꽃 자수를 놓아 달 모빌을 만드는 자수 프로그램으로 기본·응용 스티치를 다양하게 경험할 수 있다. 


'라탄 공예'는 등나무 줄기를 엮는 공예로, 프로그램에서는 기초적인 기법을 배우고 익혀서 바구니를 만든다. 


'전통주 빚기'는 가양주(家釀酒)에 대한 기본개념, 제조, 발효 등을 배우며 전통주의 매력을 느낄 수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미래 하우스를 배경으로 수업 영상을 촬영, 온라인 플랫폼에 게시하고 참가 신청한 시민을 대상으로 체험 키트를 우편으로 발송할 예정이다. 


참가자 모집은 홈페이지(문화도시김해.kr)를 통해 8∼14일까지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김해 시민만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참가비는 무료다.


김해문화재단 문화도시 센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우울감과 무기력증에 빠진 시민들에게 소소한 즐거움과 활력을 부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미래 하우스를 시민들이 친숙하게 받아들일 수 있도록 사회, 지역의 현황을 반영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문화도시 센터는 2019년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의 일환으로 기존의 김해한옥체험관을 미래 하우스로 탈바꿈 시켜 개막한 공간으로, 공존과 포용의 가치를 담은 문화도시 거점 공간이다. 


'김해 가야G', '아시아 음감회', '나의 사적 글쓰기', '집들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지속해서 청년 코워킹 스페이스 및 시민들의 문화공간으로 다양한 문화적 실험이 일어나는 장소로 운영 중이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문화도시김해.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해문화재단, 미래 하우스 프로그램 '한옥 클라쓰' 참가자 모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