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19(목)

명인탐방
Home >  명인탐방  >  와장

실시간뉴스

실시간 와장 기사

  • 기와장인 정문길씨 경북 무형문화재 지정
      한평생 기와를 만들어온 장인이 경북도 무형문화재 보유자가 됐다. 경북도는 문화재위원회 심의를 거쳐 정문길(75)씨를 도 무형문화재 43호 경주 와장 보유자로 22일 지정했다. 정씨는 아버지에게서 기와제작 기능을 배워 현재 경주에서 기와공장을 운영하며 전통 기와 맥을 잇고 있다. 영주 부석사, 경주 불국사, 양산 통도사 등 사찰을 비롯해 안동 도산서원, 하회마을 등 각종 문화재를 보수하는 데 기와를 납품했다. 최근에는 전통 반지하식 기왓가마를 복원했다. 이곳에서 만든 기와는 경도와 색조에서 완성도가 높다는 평가가 나온다. 정씨가 보관 중인 모골, 와통 등 기와를 만드는 도구는 연구 자료로 가치가 높다고 한다. 김병삼 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정문길 보유자는 기와제작 기량과 기능에서 무형문화재 보유자 지정이 충분하다는 평가가 나왔다"고 설명했다
    • 명인탐방
    • 와장
    2018-01-22
비밀번호 :